독일 7월 기업 전망 지수 계속 하락. 예상에 못 미쳐

독일 Think Tank 조직 IFO 발표에 따르면, 7월달 IFO 기업전망 판단지수가 지속적으로 하락해 103.3을 기록했으며, 2010년 3월 이래로 최저 수준이며 예상치보다 더 낮은 수준이라고 했다. 6월달 기업전망 수정 후 수치는 105.2이다. IFO경제학자 Klaus Wohlrabe는, 독일경제가 다른 유럽국가보다 지속적으로 호전적인 상황을 보이고 있으나, 앞으로 더 상승할 지 여부는 불확실하다고 했다. 향후 몇 개월은 지속적으로 상승할 것이고, 2분기 및 3분기 경제는 0.1% 성장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고 한다. 그는 또한 독일의 ‘Aaa’ 등급 평가가 아직 위협적인 수준이 아니고, 무디스의 성명서는 다만 경고에 불과할 뿐이라고 했다. EndFragment

추천 게시물
최근 게시물
보관
태그 검색
공식 SNS 페이지
  • Facebook Basic Square
  • Twitter Basic Square
  • Google+ Basic Square

본 홈페이지의 모든 권리는 MIRR ASIA BUSINESS ADVISORY & SECRETARIAL COMPANY LIMITED에 귀속되며 무단으로 사용하실 수 없습니다.

© Copyright 2019 Mirr Asia™
Android_logo2.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