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 실업률 3.2% 유지

August 16, 2012

홍콩 5-7월 실업률은 3.2%로, 4월~6월 데이터와 동일하다. 취업부족비율은 1.4%에서 1.5%로 상승했다. 

 

4월에서 6월 수치 대비, 5월에서 7월 기간 실업율의 상승은 주로 사회업무활동업계 및 부동산업계에서 나타났으며, 숙박 서비스업과 수리및 세척, 가구 및 기타 개인 서비스 활동업계의 실업률은 다소 하락했다. 취업부족비율 방면에서는 상승은 주로 소매업에서 나타났다. 

 

총 취업인구 수는 3,671,400 명에서, 5월에서 7월의 수치는 3,675,700 명으로 상승했고, 약 4300명 증가했다. 같은 시기의 총 근로자 인구 수는 3,796,900명에서 3,804,200명으로 상승해, 7,300명 증가했다. 

 

총 실업자 수는 125,500명은 128,500명으로 상승해, 3,000명 상승했다. 같은 시기의 취업부족수는 54,600명에서 56,600명으로 상승했고 약 2,000명 증가했다.

 

근로 및 복지국 장진종(張建宗) 국장은 최근 실업자 수 평론 시, "현지 내의 수요가 긍정적이라, 근로 시장이 전체적 경제 저속 성장 아래 수요 공급관계가 여전히 팽팽한 상태입니다. 단기적으로 전망해볼 때, 근로 시장은 여전히 시민 전체가 취업상황에 처해있습니다. 최근 사립기관 직위 공결은 고용주의 직원 모집에 적극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다. 

 

Please reload

추천 게시물

홍콩경제무역개황 (출처 : HKTDC)

July 26, 2015

1/10
Please reload

최근 게시물
Please reload

보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