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은행, 반 년 사이 천 억 위안 수익

August 27, 2012

대출기한경과대부금 우환으로 작용

 

건설은행 어제 발표에 따르면, 상반기 순이익이 처음으로 천 억 위안 난관을 돌파해, 1062.83억 위안(런민비)에 달했다고 한다. 연대비 14.5% 성장했으며, 예상 수익을 초월했다. 그러나 저장(浙江) 대출 문제와의 연루되어 있는데, 이 은행은 장강 삼각주(長江三角洲)의 대출기한경과대가 작년 말에 비해 2.01배 이상 급증했고, 향후 자산 품질이 다소 우려될 조짐이 있다고 한다.

 

건설은행 상반기 대출이 5513.86억 위안이 새로 증대되었다. 작년 말 대비 8.72% 증대했고, 이로 인해 순수익 연대비 16.46% 급증을 초래했다. 순이익 수익율(NIM)은 2.71할을 안정적으로 유지하고 있고, 지속적으로 대규모 은행의 우세를 유지하고 있으며, 이익 증가의 동력이 되었다. 

 

순이자 수입 16% 증가

 

올해 2분기만 봤을 때, 건설은행은 547.71억 위안의 순이익을 얻었고, 분기 대비 6.32% 상승했다. 1분기 NIM은 2.65할이고, 2분기 NIM 연대비 약간 상승했으며, 동종업계보다 우세한 수준이다. 

 

자산품질은 여전히 시장이 주시하는 초점이다. 건설은행 대출 불량비율은 1%이고, 분기별 대비 및 연대비 각기 4포인트 및 9포인트 하락했으나, 불량대출금액은 작년 6월말 646.62억 위안에서 올해 6월 말에는 704.17억 위안으로 증가했다. 기간 내 제조업의 대출 불량 비율은 2.38%이고, 도소매업 대출 불량비율은 3.76%이고, 제조업 대출 불량 비율과 불량 금액이 동시 상승했다. 

 

거시적 경제 파동이 일부 지역에 미치는 영향이 비교적 크고, 기간 내 건설은행 대출기한경과대 합계금액이 469.5억 위안으로 작년 말 대비 33.37% 현저히 증가했다. 그 중에서, 장강삼각주의 대출기한경과대부금이 2배 급증한 168.1억 위안이다. 동방증권 은행업계 애널리스트 진린(金麟)은, 경제 상황은 3,4분기에 하락세를 면치 못한다면, 대출기한경과대부금 총액이 훨씬 더 증가될 것이고, 일부 대출기한경과대부금은 악화되며, 새로운 불량 대출을 형성할 수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고 한다. 

Please reload

추천 게시물

홍콩경제무역개황 (출처 : HKTDC)

July 26, 2015

1/10
Please reload

최근 게시물
Please reload

보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