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상무부, 이번달 수출입 안정적인 발전 추세 유지

중국 내륙은 지난달 해외무역 데이터가 예상치보다 더 높았다. 중국 상무부 언론대변인 션단양(沈丹陽)은, 데이터 수치 상승은 국무원이 시행한 편리한 무역 조치와 정확성 높은 거시 경제 정책의 혜택을 입었기 때문이라고 했다. 그리고 최근에 전세계 경제가 다시 회복되면서 내수 경제가 회복되고, 작년 동기의 낮은 표준금액 또한 지난달 수출 성장을 촉진시키는데 도움이 되었다고 했다.

올 한 해 수출입 연대비 성장율이 8%에 이를지에 대해서, 션단양은, 이는 예측 목표이지만, 하반기에는 내륙 수출입이 한층 더 안정적인 수준을 유지할 것으로 보고 있으며, 이번달에 또한 성장 추세를 유지할 것으로 보고 있다고 했다. 그러나 현재 전세계 경제 회복력이 다소 약해 여러 부정확한 요소들이 존재하고 해외무역발전에도 여전히 여러 리스크와 문제가 도사리고 있어 형세 변화에 주시할 것이며 현실 상황에 적절한 정책을 제정 및 실시할 것이라고 했다.

또한 션단양은, 지금 현재 상황으로 비추어볼 때 홍콩으로의 중국 내륙 무역은 정상 궤도로 회복했으며 빠른 성장세를 유지하고 있으나, 예전 같이 쾌속 성장세로는 회복하지 못할 것이라고 했다.

추천 게시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