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화 달러 내년 초부터 다시 상승세 회복할 것으로 전망

미국 연방준비제도 이사회가 시장예측처럼 금리 불변동을 유지하면서 미화 달러지수가 2주간 높은 자리수 부근에서 맴돌았다.

Success 금융관리 레이우이판(李慧芬)은, 시장에서는 연방준비제도이사회가 내년 초부터 국채 매입을 감소하기 시작하면서 투자자들이 점차 미화 달러를 흡수하게끔 해, 얌전히 경제데이터 호전 혹은 상장 폐지 가동을 기다리고 있다고 했다. 레이우이판 총재는 달러가 현재 수준으로 한동안 계속 유지된다면 내년 초에는 다시 상승세를 회복하게 될 것이라고 했다.

추천 게시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