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석 :상비차관편리가 은행관리 유동성에 도움

인민은행은 올해 초 '상비차관편리'를 설립했고, 시장의 투명성 제고를 위해 올해 6-9월 관련 방법 운영잔액을 발표했다.

중국 내륙 6월달 시장자금이 다소 긴축되면서 하룻밤 사이에 변리이지가 30할까지 인상됐다. 6월달 중국 내륙 금융기관이 '상비차관편리'를 통과했음을 인민은행은 발표했는데, 즉 해외중앙은행이 은행에게 제공하는 할인창으로, 순수하게 인민폐 4160억 위안을 차입했다. 인민은행은 아직 관련 할인율에 대해 발표하지는 않았다.

인민은행 측은, 6월달 화폐시장이 여러 요소의 영향을 받아, 인민은행은 보통 상비대부준비와 공개시장 역환매가 단기유동성 지원을 제공하며, 두 종류의 운영방식, 향후 국제수지 형세가 부정확할 때 유동성의 적정 수준을 유지하는 것에 유리하다.

이외에 7-9월 '상비차관 편리' 잔액은 또한 대략 4000억 위안정도의 수준으로 6월달 때보다는 수준이 낮다. 인민은행 측은 제3분기 이래 외환유입량이 증대되면서 상비차관편리는 적절히 차례대로 양을 줄여 운용하고 은행 체계유동성의 안정감을 유지한다.

농업은행국제증권연구부 연합회 린차오지(林樵基) 주관은, 이번 신규 증가한 유동성 방법은 은행이 유동성 관리를 강화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했다.

인민은행은 올해 초 '상비대출편리'는 은행 시스템 내 유동성 상에 문제가 생겨 임시적으로 파동이 있을 시 은행은 자신의 유동성 수요에 따라 신청 사용이 가능하다. 대상은 주로 정책적인 은행과 전국적인 상업은행이고, 기한은 1~3년으로 은행은 담보물을 제출해야 한다.

추천 게시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