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알리바바 '11.11 싱글데이' 열람 신기록 갱신, 330억 위안의 판매기록

중국 알리바바의 1년에 1번씩 '11.11 쇼핑데이' 행사를 펼쳤는데, 올해 11월 11일에는 새벽 0시부터 밤 11시까지 총 판매액은 332억 위안이라는 목표를 달성했고 거래성사건 수는 1.6억 건에 달했다. 이에 대해 마윈(馬雲) 회장은 11월 11일 저녁에 숫자가 많은 것이 결코 중요한 것이 아니라 온라인 비즈니스 거래의 힘에 기대어 소비자들이 직접 오프라인 매장에 가서 쇼핑을 하는 비율이 줄어들고 간접적으로 내륙 부동산 가격이 하락하길 희망한다고 표명했다.

마윈 대표, 온라인 비즈니스 거래로 부동산 시세 하락 희망

마윈 대표와 루자오시(陸兆禧) CEO는 어젯밤에 티엔마오(天猫) 색상을 대표하는 빨간 목도리를 두르고 회견장에 모습을 드러냈다. 마윈 대표는 "숫자는 오늘의 핵심이 아니라 그 배후의 의미에 주목해야 한다"고 했다. 사실 판매량을 더욱 더 늘릴 수도 있지만 물류 및 판매서비스에 과부하현상 초래되어 소비자들의 구매 체험에 악영향을 초래하고 싶지 않다고 했다.

작년 마윈 대표와 중국 거부 겸 다롄(大連) 완다(萬達) 왕젠린(王健林) 대표이사는 1억 위안 내기를 했다고 한다. 만일 2022년 온라인 비즈니스 거래가 소매업계의 시장 점유율이 50%에 달하면 왕젠린 대표이사가 지는 것이라고 한다. 마윈 대표는, 내기는 아직 유효하며 "만일 왕젠린 대표가 이긴다면 중국 개혁이 실패했다는 것을 증명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그리고 덧붙여 말하기 올해 11.11 싱글데이를 통해 시장에 온라인 비즈니스의 힘을 알려 소비자들이 온라인 쇼핑 트렌드를 추구하면서 오프라인 매장에서의 쇼핑이 차츰 줄어들고 부동산 시세가 다소 하락해 중국 부동산 시세가 더욱 더 안정적인 발전을 할 수 있다는 것을 증명하길 바란다고 했다.

'11.11 싱글데이' 중국판 '추수감사절'로 자리잡길 바래

'11.11' 싱글데이 대대적인 프로모션에 대해, 마윈 씨는 '11.11'은 소비자와 사업자 간의 관계를 개선하는 날로써, 1년에 1회씩 중국판 추수감사절로 자리잡기를 바란다고 했다. 11월 11일 밤 11시까지 총 판매액은 인민폐 332억 위안이고 성사 건 수는 총 1.6억 건이었다. 그 중에서 거래가 가장 활발한 지역은 저장성(浙江省)으로, 인민폐 30.35억 위안 상당이 판매되었고, 광동성(廣東省)은 인민폐 29.32 억 위안으로 그 뒤를 뒤쫓았다. (3위 장소성(江蘇省) - 27.65억 위안 / 4위 상하이 - 19.43 억 위안 / 5위 베이징 - 16.13억 위안) 올해 처음으로 쇼핑데이의 물품 배송 및 판매 범위 내에 참여한 홍콩, 대만, 마카오 및 국외 지역의 사업자는 밤 11시까지 총 2.05억 위안 상당을 판매했다.

샤오미 판매액 5.45억 위안에 달해

이와 동시에, 전자상품은 올해 가장 인기 아이템으로, 그 중에서 최근에 큰 인기를 끌고 있는 샤오미(小米) 핸드폰이 올해 쇼핑데이의 최대 수익사업자가 되었다. 판매액은 유일하게 5.45억 위안의 실적을 달성했다. 2위인 하이얼(海爾)은 1.69억 위안, 뤄터(駱駝) 브랜드 의류는 1.49억 위안, 뤄라이자팡(羅萊家紡 - 침구용품)은 1.48억 위안, jackjones(패션)는 1.45억 위안 상당이 판매되었다. 올해 독자적으로 최고의 판매 수익을 올린 샤오미 핸드폰 중, TD판 16Gb의 샤오미 핸드폰3가 최고 인기상품이었으며, 판매액은 2.74억 위안에 달했다. 판매액은 2.74억 위안으로 핸드폰 기계 한 대당 1999위안이라면 24시간 내에 11만 대가 판매된 셈이다.

차이냐오왕(菜鳥網) : 물류 인프라 구축 5년에서 10년은 걸려

올해 쇼핑데이 물류 진행 협조 및 지휘를 담당한 챠오냐오왕(菜鳥網)의 설립자 겸 인타이(銀泰) 그룹 이사인 션궈쥔(沈國軍)은, 챠오냐오왕은 현재 수익을 올리기 보다는 중국 내륙에 물류 인프라 건설만을 고려하고 있으며 인프라 건설에 5년에서 10년 정도 걸릴 것이며 내년 상반기에는 국외 물류 확대 서비스 방안을 출시할 예정이라고 했다.

추천 게시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