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내륙 1개월 이내 만기 환매이율 대폭 상승

중국내륙 은행간 시장유동성 긴장상황이 한층 더 심각해진 가운데, 1개월 이내 만기 환매이율이 대폭상승했다고 전했다. 7일, 14일 21일자 환매이율 상승폭이 평균적으로 100 기준포인트를 넘었고 그 중 7일자의 이율은 5.3978할까지 상승했고, 14일자 이율은 6.11할까지 상승했다.

마켓 인사 측에 따르면, 공개적인 시장 조작으로 봤을 때, 인민은행 화폐정책의 중성적이면서도 편향적으로 긴축시키는 방법을 취하고 있는데, 만일 기본적 관념이 변하지 않는다면 차후에 뒤따라 재정자금을 투입한다 할지라도 중앙은행은 때가 되면 자금 회수 역량을 상응되게 강화할 가능성이 있기 때문에 향후 유동성 예측은 여전히 부정적인 상황이다.

추천 게시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