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커창 : '융자난'에 대한 정책의 적절한 미세조정

May 25, 2014

중국 국무원 리커창 총리는 지난주 목, 금요일(22일에서 23일) 내몽고 시찰 때, 기업이 반영하는 실질적 경제자금 총액이 긴장되어 있는데, 특히 소형기업에게는 융자가 어렵고 비싸다는 등의 문제에 대해 적절한 정책 수단을 사용하여 적절한 시기에 미세조정을 해야할 것이라고 했다.

 

리커창은 지난주 목요일 내몽고 기업 4곳과 4곳의 현지은행 책임자와 좌담회를 가졌다. 기업가들은 기업은 대출받기 힘들 뿐만 아니라 실질적 대출금리 상한선이 10~20%이기에 여러 협력 소형기업들이 융자대난에 빠졌다고 호소했다. 

 

어느 기업가는 프로젝트 승인받기 힘들며, '국가는 반드시 더 많은 선택권을 시장에 내놓아야, 더 높은 효율성을 제공할 수 있고 원가를 절감하며 임대 장소를 찾는 권리를 줄일 수 있다며 호소했다. 

 

리커창은  '이렇게 대기업에게 불만이 있다면 소형기업들은 분명히 귀사보다 더 힘들겠군요'라고 동의 의사를 비쳤다. 그는 좌담회 상에서 거론된 문제를 기록한 후 연구할 것을 책임자에게 요구했으며 기업가들에게는 '지지해야 할 부분은 강력하게 지지하겠다'라고 약속했다.

 

그는 회의 마무리 시점에서 금융기관은 기업들에게 독창적인 서비스가 필요하며 더욱 더 효과적으로 실질경제를 지지하고 중서부와 소형기업 발전을 지지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기업들은 또한 적극적으로 시장 변화에 적응하고 공격과 수비로 난관을 극복하면서 경쟁에서 새로운 우세를 지녀야 할 것이라고 했다. 

Please reload

추천 게시물

홍콩경제무역개황 (출처 : HKTDC)

July 26, 2015

1/10
Please reload

최근 게시물
Please reload

보관